라이프 my life/매주하는 주말농장여행

양평 용문에서 도예체험

uchonsuyeon 2022. 7. 25. 14:00
728x90

아주 예전부터 해보고 싶었던 게 '도예체험'이라 혹시나하고 검색해봤더니 용문역 부근에 도예공방카페가 하나 있더라고요. '카페항시'라고 합니다. 처음 전화를 드리니 선생님 몸이 좋지 않으시다고 해서 다음 기회를 봐서 가야지 했어요. 몇 주 후 드라이브 하다가 우연히 카페 팻말을 보고 찾아들어 갔지요. 꼬불꼬불 길이 산마을 같은 곳으로 향하더라고요. 향이며 풍광이 아주 좋은 곳이라 집지으면 좋겠다 싶은 곳이였어요. 

연락없이 갔는데, 다행히 도예체험도 되고 카페에서 식음료도 구입이 가능하다고 해서 저와 큰딸은 도예체험을 남편과 둘째는 카페로 향했네요. 

도예선생님과 카페사장님이 부부시라는데 두분다 좋은 인상에 친절하셨어요. 아이들 도예체험을 많이 해보셔서 그런지 아이가 따라 갈수 있도록 쉽게 설명해주셔서 큰 아이도 집중하며 즐겁게 만들었어요. 


아이는 바닷문양이 가득한 컵을 만들었고요.

저는 레몬과 레몬꽃이 있는 접시를 만들었어요. 접시부터 만들었는데, 쉽지 않더라고요. 팔목을 꺽어 누르지 않고 세우듯 형태를 잡아주는 데 팔목도 아프고 자꾸 힘들이 들어서 형태가 좀 늘어졌어요. 선생님이 여러번 지적해주셔서 겨우 완성했네요. 그리고 원래 예상하고 갔던 게 아닌지라 들어갈 그림은 급하게 검색해서 그렸고요. 채색은 체험용인지라 몇가지 되지 않았어요. 예시로 보여주신 책이 거의 오방색에 가까워서 결과가 어떨지 모르겠네요. 

2주간 말린 후에 구워서 택배로 보내주신다고 했는데, 그냥 다음에 저희가 찾아가기로 했어요. 참, 택배비는 별도라고 하셨었어요.

카페가 숲속에 숨은 카페 느낌인데, 희안하게 탁트였어요. 위치가 참 좋아요. 이런 곳에 집짓고 살아야지요. 다만 눈이오면 차가 다닐 수 있을까요. ㄷㄷ 무섭. 용문역하고 매우 가까워서 위치도 좋아요. 

카페 내부는 그리 크지 않은데 깔끔하고 편안한 느낌이라 좋았어요. 이번엔 큰 애만 체험을 해보았는데, 다음엔 둘째도 꼭 하고 싶다고 하니, 다음에 또와서 체험을 할 것 같네요.

카페항시~! 지도 첨부용~ ㅎㅎ 


그리고 짠 2주 후 완성작입니다. 생각보다 파스텔 색감으로 나왔네요

아주 흡족합니다. ㅎㅎ 핑크색이 좀 날라갔지만요. 애들도 접시를 만들겠다고 난리네요. ㅎㅎ 그건 다음 기회에~~~ ㅎㅎ 많이 쓸법한 높이 그릇으로 만들었더니 아주 잘쓰고 있어요. 조금만 가벼우면 좋겠다 싶고요. 아주 굳굳

반응형